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5.6℃
  • 흐림강릉 29.0℃
  • 서울 27.2℃
  • 흐림대전 28.1℃
  • 흐림대구 30.4℃
  • 구름많음울산 29.4℃
  • 구름조금광주 28.4℃
  • 구름많음부산 29.1℃
  • 구름많음고창 28.5℃
  • 구름조금제주 30.8℃
  • 흐림강화 27.0℃
  • 흐림보은 26.7℃
  • 흐림금산 27.4℃
  • 구름조금강진군 29.4℃
  • 구름많음경주시 30.0℃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브랜드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구축’ 업무협약 체결

농식품부·농협중앙회·SK인천석유화학, 온실가스 발생 줄이기 협력

 

농림축산식품부는 농협중앙회, SK인천석유화학과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최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3곳은 가축분뇨를 활용해 신재생에너지를 생산하고, 지능형 농축산업 체계를 마련해 축산업에서 악취와 온실가스 발생을 줄이는 데 상호 협력한다. 
이를 위해 농식품부는 제도적·재정적 지원을 하고 농협은 지역 농축협을 중심으로 실증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SK인천석유화학은 스마트 제어와 에너지 효율화 공정기술 등을 지원한다. 농촌진흥청은 기업 기술을 축산업 현장에 접목하는 작업을 지원한다.

 

정부는 악취와 축산폐수 문제에 기업의 환경관리 기술을 접목하는 이번 협업을 통해 환경친화적 축산업 모델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전국의 가축분뇨 공동자원화시설 88곳 중 전기를 생산하는 ‘에너지화 시설’은 8곳에 그치는데, SK인천석유화학이 지원한 기술로 에너지화 시설을 늘릴 수 있을 예정이다.

 

정황근 농식품부 장관은 “민간기업의 기술을 농축산업 문제 해결에 활용한 이번 협약은 농업의 미래 성장산업화를 촉진하는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