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8 (금)

  • 구름조금동두천 -2.3℃
  • 맑음강릉 2.7℃
  • 구름많음서울 -1.3℃
  • 구름많음대전 0.0℃
  • 구름많음대구 3.4℃
  • 구름많음울산 4.2℃
  • 구름조금광주 1.1℃
  • 맑음부산 5.8℃
  • 구름조금고창 -1.4℃
  • 구름많음제주 4.9℃
  • 구름조금강화 -1.3℃
  • 흐림보은 -0.8℃
  • 구름조금금산 -0.1℃
  • 구름조금강진군 1.4℃
  • 구름많음경주시 3.7℃
  • 구름조금거제 2.6℃
기상청 제공

10가구중 7가구 “주1회 이상 가공식품 구입한다”

농식품부·농경연, ‘2021년 가공식품 소비자태도조사’ 주요 결과

URL복사

온라인 구입 경험 57.7%…코로나 이전 2019년보다 증가

간편식 만두·피자류, 즉석밥류 순 지출액 많아

 

 

지난해 68.4%에 이르는 가구가 일주일에 최소 한번이상 가공식품을 구입했으며, 주로 구입하는 장소는 대형마트와 동네 슈퍼마켓인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최근 1년간 온라인을 통한 가공식품 구입 응답 기구비중이 57.7%로 코로나 19 발생 이전인 2019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와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은 지난해 년 7월부터 11월까지 전국의 2,193가구를 대상으로 ‘2021년 가공식품 소비자태도조사’ 주요 결과를 11일 발표했다.

 

가공식품 구입 주기는 ‘주 1회 구입한다’라고 응답한 가구가 43.2%로 가장 많이 차지하였다. 전년과 비교하여 주 1회 이상 구입 가구의 비율은 소폭 감소(’20:70.9% → ’21:68.4)하였으나, 주 2~3회 구입 가구의 비율은 증가(’20:20.6% → ’21:23.7)하였다. 세부적으로는 가구원 수가 많을수록, 월평균 가구소득이 높을수록 구입 주기가 짧은 것으로 나타났다.

 

 

가공식품을 주로 구입하는 장소는 대형마트(35.1%), 동네 슈퍼마켓(26.8%), 대기업 운영 중소형 슈퍼마켓(13.2%), 전통시장(9.9%), 온라인 쇼핑몰(9.6%) 순이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인해 근거리의 동네 슈퍼마켓을 주로 이용하는 가구 비중이 증가(’20:24.3% → ’21:26.8)하고, 대형마트를 주로 이용하는 가구 비중은 소폭 감소(’20:36.4% → ’21:35.1)한 것으로 확인됐다.


최근 1년간 온라인을 통한 가공식품 구입 경험을 조사한 결과, 온라인 구입 경험이 있다고 응답한 가구 비중은 57.7%로 전년 대비 소폭 감소(’19:56.9% → ’20:62.6)하였으나, 코로나19 발생 이전인 2019년보다는 증가했다.

 

아울러 온라인으로 주 1회 이상 구입하는 가구 비중도 25.2%로 2019년 대비 8.8%p 증가(’19:16.4% → ’20:29.8)한 것으로 나타났다. 비대면 소비가 확산되는 상황에서 언제 어디서든 주문과 결제가 가능한 편리성 때문에 소비자의 온라인 구매가 활발해진 것으로 확인됐다. 

 

       

간편식 구입행태에 대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최근 1년간 간편식(16개 품목군)의 구입 경험률은 만두·피자류(94.8%), 즉석섭취 식사류(90.0%), 즉석조리 육류(86.9%)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또한 간편식 지출액이 많은 품목 조사에서도 만두·피자류(20.5%), 즉석밥류(17.8%), 즉석 국·찌개·탕류(11.2%)가 지출액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건강기능식품 구입행태 조사에서는 응답 가구의 79.5%가 가구 구성원이 건강기능식품을 복용하고 있고, 비타민 및 무기질, 발효미생물류 등을 주로 복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대는 발효미생물류(유산균, 프로바이오틱스 등) 비중이 높은 반면, 60대는 인삼류(인삼, 홍삼) 비중이 높았다.   건강기능식품의 주된 복용 이유로 건강 증진(68.8%), 질병 치료(11.3%)는 전년보다 비중이 증가한 반면, 피로 회복(64.1%), 미용 효과(16.5%)는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