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3 (월)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5.9℃
  • 서울 24.9℃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9.0℃
  • 구름많음울산 28.1℃
  • 박무광주 27.5℃
  • 박무부산 27.0℃
  • 흐림고창 28.3℃
  • 흐림제주 29.5℃
  • 흐림강화 23.8℃
  • 흐림보은 26.1℃
  • 흐림금산 27.6℃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9.3℃
  • 구름많음거제 26.7℃
기상청 제공

핫이슈

사료 대체원료 3종 이용 소사료 개발 성공

농협사료, 축우용 배합사료 제품화

 

카카오박·재고미·카사바부산물 등 3종
가격싸고 대량 수급 가능…사료활용 적합

20kg당 사료비 약 240~300원 절감 효과

 

카카오박과 같은 대체 원료를 이용한 소 사료가 개발됐다.


농림축산식품부와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은 ‘농생명산업기술개발사업’을 통해 ‘사료 대체원료를 활용한 축우용 배합 사료’ 개발에 성공했다고 최근 밝혔다.
축산 농가의 생산비 중 사료비는 가장 많은 비중(전체의 40~70%)을 차지한다. 현재 배합사료의 97% 이상은 옥수수 소맥 대두박 등이 주 원료로 좀더 낮은 가격으로 대체할 수 있는 원료 개발이 필요했다.


이에 농협사료 연구팀은 기존에 사용했던 배합사료의 주원료 비율을 87%까지 낮추고, 대체원료 3종(카카오박·재고미·카사바부산물)을 활용한 소 배합사료를 개발하고 제품화했다.
이들 대체원료 3종은 당초 주원료인 옥수수나 소맥보다 가격이 싸고 대량 수급이 가능하며 영양소 성분에 변화가 없어 배합사료로 활용하기에 적합하다. 특히 20kg당 사료비가 약 240~300원 절감되는 효과가 있다.


또 대체 원료를 이용한 배합사료를 먹이면 한우의 출하월령이 3개월 단축되고 도체중량도 9.3kg가 늘어나 축산농가에서 마리당 약 50만원의 추가 이익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축우용 배합사료인 락토를 제품화해 최근 3년간 24억원의 매출을 달성했으며 향후 대체원료로 개발된 곤충단백질 및 전혈분말을 활용해 또다른 제품도 개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윤동진 농식품부 농업생명정책관은 “최근 사료비 상승으로 인해 축산농가의 큰 부담이 되고 있어 대체원료의 발굴이 시급한 시점에서 국내산 사료 대체원료를 개발하고 제품화에 성공한 것은 축산농가의 소득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