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7 (목)

  • 맑음동두천 4.2℃
  • 구름많음강릉 6.7℃
  • 구름많음서울 2.8℃
  • 구름조금대전 5.7℃
  • 맑음대구 9.3℃
  • 구름조금울산 9.1℃
  • 구름많음광주 6.9℃
  • 맑음부산 11.8℃
  • 구름많음고창 3.4℃
  • 흐림제주 7.2℃
  • 구름조금강화 2.8℃
  • 구름조금보은 4.3℃
  • 구름조금금산 5.6℃
  • 구름많음강진군 6.4℃
  • 맑음경주시 9.6℃
  • 구름많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한우협회·산림청, 탄소중립 실현 맞손

‘숲속 한우농장 만들기’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전국한우협회와 산림청은 지난달 29일 농산촌 조림을 확대해 탄소중립 실현에 기여하기 위해 ‘숲속 한우농장 만들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우협회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서 양측은 축산과 산림의 상호협력작용으로 탄소배출량을 선도적으로 감축할 수 있도록 다양한 협력사업을 추진해 산림보호와 청정한 한우사육 환경 확대에 앞장서기로 했다.  

 

이날 한우협회와 산림청이 체결한 업무협약은 △한우농가 탄소흡수나무심기 △산림내 덩굴제거 부산물의 조사료화 △산림보호캠페인 등 탄소중립 실천을 위한 공동협력사업이 적극 추진될 계획이다. 

 

한우농가 탄소흡수나무심기 사업으로는 한우 축사 주변 나무심기로 산림경관 개선과 온실가스 흡수원을 확보한다. 제거된 산림 덩굴의 조사료화 사업은 산림내 칡, 잎줄기 등 부산물을 조사료로 가공해 국내산 조사료 공급의 다변화와 농가 생산비 절감에 기여할 전망이다. 

 

남태헌 산림청 차장은 “탄소중립이라는 큰 목표 아래 산림과 축산의 상호협력으로 더 좋은 정책이 만들어져 기후변화에 대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삼주 한우협회장은 “이번 협약은 탄소중립을 향한 민관의 의지를 결집하고 축산과 산림의 협력으로 탄소중립 공감대를 실질적으로 실행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