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목)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14.7℃
  • 맑음서울 8.8℃
  • 맑음대전 7.1℃
  • 맑음대구 8.0℃
  • 맑음울산 10.5℃
  • 맑음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12.1℃
  • 맑음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14.0℃
  • 맑음강화 8.2℃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3.1℃
  • 구름조금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6.5℃
  • 구름조금거제 9.9℃
기상청 제공

해남 만희농장, 동물복지 전국 1호 한우농장 인증

URL복사

제도 시행 10년만에 한우농장 첫 결실

소비자 기대 부응 동물복지농장 확대 계획

 

 

전남도는 해남군 북평면에 있는 만희농장이 전국 최초로 정부의 ‘동물복지축산 한우농장(동물복지-15-14-4-1)’으로 인증받았다고 최근 밝혔다.


동물복지축산농장 인증제도는 동물이 본래의 습성을 유지하면서 살도록 관리하며 동물복지를 증진한 축산농장을 정부(농림축산검역본부)가 인증하는 제도다. 

 

2012년부터 현재까지 300곳이 인증받았다. 닭농가가 256곳으로 가장 많고 돼지 17곳, 젖소도 17곳이 있지만, 한우는 이번이 처음이다.

 

한우농장은 가축 운동장·사육밀도·풀 사료 급여 등 엄격한 인증 기준 때문에 그동안 인증 농가가 나오지 않았는데, 제도 시행 10년 만에 결실을 거두게 됐다.

 

만희농장은 아버지와 어머니, 딸이 함께 운영하는 가족 경영 농장으로 한우 147마리를 사육하고 있다. 
고품질 한우고기를 생산, 서울 소재 백화점에 납품해 연 매출 1억원 이상 고소득을 올리는 유기축산 우수농장이다.

 

2008년 어머니 양만숙 씨가 한우 2마리로 사육을 시작했고, 아버지 김성희 씨도 2012년 40년 공직생활을 은퇴하고 본격적인 한우 사육에 뛰어들었다. 

 

주변에서는 축사에 소를 많이 입식해 돈을 벌라고 권했지만 한우가 건강해야 고기도 건강하다는 생각으로 넓은 사육공간에 축사마다 가축 운동장을 갖췄다.

 

또 일반 조사료 대신 고품질 유기인증 조사료를 직접 경작해 먹이기 위해 2017년 유기축산물 인증을, 2018년 HACCP 인증과 함께 전남도 동물복지형 녹색축산농장 지정을 받았다. 

 

이들 부부의 자녀 김소영 대표는 2014년 고향으로 귀농해 순천대 마이스터 친환경 한우 과정을 수료하는 등 후계농업경영인의 길을 걷고 있다. 

 

동물이 상생하는 농장을 만들고 싶었던 아버지의 뜻을 이어받아 지난해부터 동물복지축산 농장 인증을 준비하기 시작, 귀농 7년만인 올해 ‘전국 1호 한우농장’이라는 큰 성과를 이뤘다.

 

김 대표는 “전국 1호라는 명예에 걸맞게 동물복지축산 한우농장 모델로 잘 운영해 동물복지에 관심이 있는 축산농가에 도움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소영호 전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건강한 축산물에 대한 소비자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동물복지축산 농장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