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흐림동두천 13.7℃
  • 구름많음강릉 24.8℃
  • 흐림서울 14.1℃
  • 대전 18.2℃
  • 구름많음대구 22.0℃
  • 구름조금울산 22.9℃
  • 흐림광주 21.4℃
  • 구름조금부산 19.5℃
  • 흐림고창 19.2℃
  • 구름조금제주 25.5℃
  • 구름많음강화 15.4℃
  • 흐림보은 19.3℃
  • 흐림금산 20.1℃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4.1℃
  • 구름조금거제 20.3℃
기상청 제공

경기, 250억원 투자 ‘축산 ICT 융복합 확산사업’ 추진

URL복사

비교적 적은 인력·비용으로 축산환경 관리

언제 어디서나 가축 생육환경 점검·유지

 

 

경기도는 변화하는 축산환경에 걸맞은 축산업 생산성 향상과 노동력 절감을 위해 올해 ‘축산 ICT 융복합 확산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도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250억원의 사업비를 투자한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축산 ICT 융복합 확산사업은 첨단 정보통신기술(ICT)을 축사와 축산시설에 접목해 비교적 적은 인력과 비용으로도 축사환경과 가축을 관리할 수 있도록 관련 시설·장비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 대상은 한육우, 양돈, 양계, 낙농, 오리, 사슴, 곤충, 양봉 분야 축산농가다. 
올해는 120개 내외 농가를 대상으로 ICT 기술이 접목된 자동화 설비를 설치해 언제, 어디서나 가축의 생육환경을 점검하고 유지·관리함으로써 생산비 절감 및 품질제고 달성이 가능해지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주요 지원 장비는 △축사 내외부 환경관리 장비(온도, 습도, 정전 등) △원격제어가 가능한 사양관리기(사료빈 관리기, 출하선별기, 원유냉각기 등) △CCTV △경영관리 프로그램(생산관리, 출하관리 등) 등이다. 사업 지원 비율은 보조 50%, 융자 30%, 자담 20%이다. 

 

경기도는 이를 위해 지난해 12월부터 예비신청을 통해 약 500개 농가를 대상으로 사전 컨설팅을 진행했으며, 컨설팅 완료 농가 중 평가를 통해 최종 지원 대상을 선정해 본격적인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깨끗한 축산농장, 동물복지농장, 무항생제(유기) 축산물 인증, 후계농업경영인 지정 농가의 경우 선정 시 가점을 부여받을 수 있다.

 

김영수 경기도 축산정책과장은 “이 사업은 첨단 신기술을 활용한 최적의 사양관리로 노동력 절감과 농가 생산성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농가 호응도가 높은 만큼 지속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스마트축산기반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