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6 (목)

  • 맑음동두천 5.9℃
  • 맑음강릉 14.7℃
  • 맑음서울 8.8℃
  • 맑음대전 7.1℃
  • 맑음대구 8.0℃
  • 맑음울산 10.5℃
  • 맑음광주 8.1℃
  • 구름조금부산 12.1℃
  • 맑음고창 4.7℃
  • 구름조금제주 14.0℃
  • 맑음강화 8.2℃
  • 맑음보은 3.4℃
  • 맑음금산 3.1℃
  • 구름조금강진군 5.8℃
  • 맑음경주시 6.5℃
  • 구름조금거제 9.9℃
기상청 제공

농협, 코로나19 대응 ‘비대면·포장육 마케팅’ 주력

URL복사

 

농협 축산물도매분사는 올해 코로나19에 따른 환경 변화에 대응해 비대면·포장육 마케팅 등에 주력한다고 지난달 30일 밝혔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축산농가에서 키운 소 83만4000두(한우 76만3000두·육우 7만2000두)가 도축됐다. 1인당 쇠고기 소비량은 2015년 11.0㎏에서 지난해 13.0㎏으로 늘었다. 반면 쇠고

기 자급률은 2015년 47.2%에서 2020년 37.2%로 오히려 10% 하락했다.

 

이에 농협 축산물도매분사에서는 올해 안심한우 13만8000두 유통을 목표로 경쟁력 있는 국내산 축산물 시장을 선도해 나간다는 계획을 내세웠다.

 

축산물의 생산, 가공, 유통, 소비에 정보통신기술(ICT), 빅데이터분석 등 요소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기술체계를 접목하고, 기존 오프라인 시장에서는 포장육 유통을 강화해 ‘농협안심한우’ 수요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또 축산물 일괄유통체계를 구축해 경쟁력 있는 축산물 유통을 이끌고 국내산 쇠고기 자급률 확대를 위해 관련단체와 협력관계를 구축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