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0 (화)

  • 흐림동두천 14.8℃
  • 구름많음강릉 17.7℃
  • 맑음서울 18.2℃
  • 맑음대전 18.3℃
  • 맑음대구 20.4℃
  • 구름조금울산 19.2℃
  • 맑음광주 18.7℃
  • 맑음부산 20.0℃
  • 맑음고창 18.0℃
  • 구름많음제주 22.7℃
  • 구름조금강화 16.8℃
  • 맑음보은 15.2℃
  • 맑음금산 15.9℃
  • 구름조금강진군 19.1℃
  • 구름조금경주시 18.6℃
  • 구름조금거제 19.9℃
기상청 제공

합천 황토한우,  ㎏당 3만8380원 “가장 비싼 한우”

용주면 강병식 대표, 고령공판장 올 상반기 최고가 기록

 

경남 합천군이 자랑하는 합천 황토한우가 슈퍼한우 배출에 이어 고령축산물공판장 올해 상반기 한우 경락단가 최고를 기록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5일 합천군과 합천 한우농가에 따르면 용주면에서 한우를 기르는 강병식(46) 대표가 지난 5월 31일에 출하한 합천 황토한우가 2022년 상반기 고령축산물공판장으로 출하한 한우 중 최고의 경락단가를 기록했다. 


이날 강 대표가 받은 낙찰가는 도체중 482kg, 1++A 등급으로 무려 1800만원이 넘는다. ㎏당 3만8380원으로 거세우 경락단가 중 최고를 기록한 것이다. 
이는 거세우 평균단가 kg당 2만1214원에 비해 약 2배의 높은 낙찰가를 기록했다. 특히 이 낙찰가는 합천군에서는 현재까지 최고의 단가로 알려지고 있다. 

 

최고의 한우를 생산한 강 대표는 용주면에서 한우 300여 마리를 사육하고 있다. 평소 우량한우를 출하하는 우량 농가로 소문이 자자하다. 20년 사육경력을 자랑하는 강 대표는 그동안 한우 개량과 사양관리에 힘써왔다. 


특히 올해 상반기 거세우 17마리를 출하해 65%인 11마리가 1++A 등급을 받았다. 보통 1++A 출현율은 32.1%로 알려져 보통 농가의 2배의 출현율을 보이고 있다. 
강병식 대표는 “합천축협에서 생산하는 합천 황토한우사료와 양질의 조사료를 섞어 만든 TMF사료를 꾸준하게 먹인 것이 이 같은 결실을 맺었다”며 “앞으로도 우량 한우 사육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합천군은 경남에서 한우를 제일 많이 사육하는 자치단체로 1700여 한우농가가 4만여 두의 한우를 사육하고 있다. 특히 합천군은 유전능력이 뛰어난 엘리트 카우(유전능력이 우수한 어미소)를 꾸준히 생산해오고 있다. 합천군이 보유하고 있는 엘리트 카우는 전국 2위로 전국 1위인 정읍시를 따라 붙인다는 계획이다. 


합천군 축산과 박희종 과장은 “앞으로 합천 황토한우의 고급육 출현율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축산시책을 펼칠 계획”이라며 “고급육 생산이 농가의 소득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