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1 (금)

  • 구름많음동두천 29.4℃
  • 맑음강릉 33.7℃
  • 구름많음서울 29.7℃
  • 구름많음대전 33.1℃
  • 구름조금대구 33.1℃
  • 맑음울산 29.9℃
  • 구름조금광주 31.0℃
  • 맑음부산 28.7℃
  • 구름많음고창 32.7℃
  • 맑음제주 32.3℃
  • 구름많음강화 27.8℃
  • 구름많음보은 30.8℃
  • 구름많음금산 31.1℃
  • 구름많음강진군 29.5℃
  • 구름조금경주시 34.0℃
  • 맑음거제 29.4℃
기상청 제공

“농촌이 늙어간다”…2명중 1명이 65세 이상

통계청,  ‘2021년 농림어업조사 결과’ 발표

60~70대 증가·50대 이하는 줄어

농가 4000가구·인구 9.9만명 감소

농축산물 판매 1억이상 농가 3.9% 불과

 

농촌의 고령화가 심화하면서 65세 이상 고령인구 비율이 역대 가장 높은 46.8%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이 지난 12일 발표한 ‘2021년 농림어업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1일 기준 전국 농가는 103만1000가구, 농가 인구는 221만5000명이다.
고령에 따른 농업 포기와 전업 등으로 전년보다 농가는 4000가구(0.4%), 농가 인구는 9만9000명(4.3%) 줄었다.
전체에서 차지하는 농가와 농가 인구 비율은 각각 4.4%, 4.3%로 전년 대비 각각 0.1%포인트, 0.2%포인트 하락했다.


연령별 농가 인구 분포를 보면 60세 이상이 138만1000명으로 전체 농가의 62.4%를 차지했다. 이 가운데 70세 이상이 전년보다 4만1000명 늘어난 72만명(32.5%)이었다. 이어 60대 66만1000명(29.9%), 50대 37만3000명(16.8%) 순으로 많았다.
농가 인구는 70세 이상과 60대는 증가했지만, 50대 이하 모든 연령에서는 줄었다.

 


이런 영향으로 농가의 65세 이상 고령 인구 비율은 전년 대비 4.5%포인트 증가한 46.8%로 집계됐다. 이는 1986년 관련 통계를 집계한 이래 가장 높다. 우리나라의 고령 인구 비율인 17.1%와 비교하면 3배에 이르는 수준이다.


농가를 가구 유형별로 보면 2인 가구가 전체의 56.8%로 가장 많았다. 1인 가구(21.1%), 3인 가구(12.5%)가 뒤를 이었다. 전년보다 1~2인 가구는 증가했지만, 3인 이상 가구는 감소했다.
농가의 평균 가구원은 2.1명으로 1년 전보다 0.1명 줄었다. 전체 농가의 58.4%는 전업농가였지만 41.6%는 겸업농가였다. 농가의 경영형태는 논벼(37.8%), 채소·산나물(23.8%), 과수(16.6%) 순이었다.


경지 규모별로 보면 1.0헥타르(㏊) 미만이 75만5000가구(73.2%)로 가장 많았고, 3.0㏊ 이상 농가는 7만5000가구(7.3%)였다.
농축산물 판매금액이 1000만원 미만인 농가는 65만9000가구(63.9%)였고, 1억원 이상인 농가는 4만가구(3.9%)로 집계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