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3 (일)

  • 구름많음동두천 25.7℃
  • 흐림강릉 23.0℃
  • 구름조금서울 27.1℃
  • 구름조금대전 27.0℃
  • 구름많음대구 29.5℃
  • 구름많음울산 25.6℃
  • 구름많음광주 26.6℃
  • 흐림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5.3℃
  • 흐림제주 26.4℃
  • 구름많음강화 22.9℃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많음금산 26.0℃
  • 구름많음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9.1℃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한우 다큐멘터리 2편...K푸드의 새로운 미래 한우를 알렸다

외신 극찬 이어지는 한우 수출로 세계인의 입맛 사로잡아
한우산업의 자원순환, 환경적 가치 재조명으로 오해 불식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동활)는 K푸드의 새로운 미래로 떠오르고 있는 우리 한우의 우수성과 환경적 가치를 알리기 위해 SBS 특집 다큐멘터리 ‘K푸드의 새로운 미래, 한우’ 2편을 제작, 방영했다. 

이번 다큐멘터리를 통해 K푸드의 대표 주자로 자리매김하기 위한 한우업계의 다양한 노력과 함께 외신의 극찬을 받으며 수출 국가를 확대하고 있는 한우 수출 현황과 외국인들의 한우에 대한 애정어린 반응들을 화면에 담아냈다. 

 

먼저 10월 30일 방영된 다큐 1편에서는 5000년 이상 이어져 온 단일 품종의 한우는 이제 국내를 넘어 세계에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으며, 한우를 즐기는 외국인들을 통해 한우의 맛과 우수성을 현장감 있게 보여준다. 엄격하게 관리되는 한우는 홍콩을 시작으로 말레이시아, 캄보디아로 한우 수출계약을 성사시키며 K푸드의 선두에 서고 있다. 그러나, 축산업이 탄소 배출의 주범이라는 오해를 받고 있어 정확한 데이터를 통한 검증과 전문가들의 팩트 체크를 통해 한우산업의 환경 기여도 등 사실을 규명했다. 

 

10월 31일 다큐 2편에서는 전 세계적으로 화두가 되고 있는 기후위기와 탄소중립에 대처해 한우산업의 환경적 가치를 높여가는 업계의 새로운 도전을 담았다. 학계에서의 연구도 주목받고 있는데 상지대학교 동물자원학과 이명규 교수는 가축의 분뇨를 친환경 바이오 액체 비료로 만드는 연구로 화학비료를 대체해 탄소배출을 줄이면서 축산업이 자원순환 측면에서 온실가스 배출 저감 효과가 있음을 알렸다.

또한, 약 3%에 지나지 않는 축산업의 온실가스 배출량마저도 줄이고자 식품 부산물을 활용한 자가배합사료, 농장 나무심기, 분뇨 처리 등 한우농가의 노력도 가감없이 담는 등 지속가능하고 탄소중립에 앞장서는 한우산업을 미래 산업으로 육성할 방안을 모색했다. 

 

이동활 한우자조금관리위원장은 “이번 다큐멘터리를 통해 한우가 먹거리 뿐만 아니라 자원 순환 측면에서도 환경 지킴이 역할을 충실히 하는 등 환경적 가치 측면이 시청자들에게 진실되게 전달되길 바라며, 세계인의 사랑받는 K푸드의 새로운 미래를 한우산업이 이끌어가는 모습을 지켜봐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번 한우 다큐멘터리 영상은 한우자조금 홈페이지(www.hanwooboard.or.kr)와 공식 유튜브(www.youtube.com/user/lovehanwoo) 채널을 통해 시청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