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2 (토)

  • 구름많음동두천 17.5℃
  • 맑음강릉 21.5℃
  • 박무서울 18.9℃
  • 구름많음대전 21.0℃
  • 구름많음대구 20.9℃
  • 흐림울산 20.5℃
  • 박무광주 22.0℃
  • 부산 21.3℃
  • 구름조금고창 20.3℃
  • 제주 21.1℃
  • 흐림강화 17.4℃
  • 구름조금보은 17.7℃
  • 구름많음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0.6℃
  • 구름많음경주시 20.7℃
  • 흐림거제 20.9℃
기상청 제공

2025년까지 국내 사료 130만톤 판매 목표 ‘힘찬 발걸음’

선진, ‘Easy Farming, High Living’ 캐치프레이즈 내걸고 새로운 도전

URL복사

 

㈜선진의 사료영업본부(본부장 김승규)가 ‘Easy Farming, High Living’을 새로운 캐치프레이즈로 내걸고 고객 가치를 위한 새로운 도전을 진행한다.


고객의 농장에서 행복한 축산, 윤택한 축산, 그리고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축산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목표다. 선진 사료영업본부 김승규 본부장은 2025년까지 국내 사료 130만톤 판매를 목표로 설정했다고 밝혔다. 

 

선진 사료영업본부는 정부의 강력한 ‘그린뉴딜’ 정책 시행에 따른 축산환경규제가 심화하는 가운데, 원료 구매가 상승?농촌 인구 감소 심화 등 환경 변화를 딛고 지속적이고 안정적인 축산이라는 비전을 세웠다고 밝혔다.

 

선진은 행복하고, 윤택한 축산 기반을 제공하기 위한 ‘3 Free’를 세웠다. 선진의 ‘3 Free’는 △Hands Free △Disease Free △Complaint Free가 세 가지 요소를 의미한다.

 

우선, 농촌 인구 감소에 따른 축산농가의 노동력 부담 해소를 위해 ‘Hands Free’를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선진의 양돈관리 프로그램인 ‘피그온’과 축우의 통합 맞춤 서비스 플랫폼 HINT/MINT를 통해 데이터 관리 고도화를 진행한다. 이를 통해 농장의 사료요구율(FCR)을 향상해 축산농가의 수익 안정성을 개선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에는 비육우 사료 효율 검증 시스템을 포함한 DT과제(디지털 전환; Digital Transformation) 4건을 주요 과제로 설정하고, 축산농가의 노동력 감소에 대응하고 안정적인 수익 창출을 위해 세부 전략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자동급이기와 낙농부문의 로봇착유기 등 ICT 기반의 장비 보급을 통해 축산농가의 ‘저녁 있는 삶’을 지원할 계획이다.

 

둘째는 ‘Disease Free’를 통해 가축 질병을 대폭 줄여 농장 관리의 효율을 높일 계획이다. 농장에 대한 철저한 점검을 바탕으로 ‘My Farm Design’ 개념으로 차단방역 관리를 집중할 계획이다. 질병에 대한 컨트롤은 농장 생산성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기 때문에 최우선적인 관리와 지원을 강화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올해부터 시행될 ‘퇴비부숙도 검사 의무화’ 등 정부의 강력한 환경규제 정책에 대응하기 위해 ‘Complaint Free’ 전략을 내세워 축산농가의 고질적인 문제로 지적돼온 악취 및 환경부문에 대한 민원문제를 해소할 계획이다.

 

선진은 농장의 환경개선 요소를 파악해 적극적인 환경개선 캠페인을 시행하고 있다. 선진은 작년에 출범한 축산 환경솔루션 기업 세티와 적극적인 업무협조를 통해 축종별(양돈/비육우/낙농) 환경개선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

 

선진 사료영업본부 서정관 마케팅실장은 “축산농가의 질 높은 삶을 제공하기 위해 선진의 높은 기술력으로 보답하는 한편, 축산농가와 가까운 각 지역부장의 SA(Smart Activity) 활동을 폭넓게 가져가겠다”고 올해 목표를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