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4 (토)

  • 맑음동두천 35.4℃
  • 맑음강릉 32.0℃
  • 구름조금서울 36.3℃
  • 구름많음대전 33.8℃
  • 구름많음대구 32.3℃
  • 구름많음울산 29.8℃
  • 흐림광주 32.3℃
  • 구름조금부산 30.8℃
  • 구름많음고창 33.6℃
  • 흐림제주 30.2℃
  • 맑음강화 34.2℃
  • 구름많음보은 32.8℃
  • 구름많음금산 33.0℃
  • 흐림강진군 31.8℃
  • 구름많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5℃
기상청 제공

전남,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 8개 시군 최다 선정

URL복사

전남도가 농식품부의 ‘2022년 축산악취개선 공모사업’에 전국에서 가장 많은 무안, 보성 등 8개 시군이 선정, 총 187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하는 쾌거를 거뒀다.


지난 1일 전남도에 따르면 시군별로는 무안·고흥·해남 30억원, 장흥 28억원, 보성 26억원, 영암 16억원, 순천 15억원, 곡성 12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축산악취개선 사업비는 축산농가와 퇴액비 유통 전문조직에 필요한 퇴비사와 액비저장조, 축분 교반기, 정화시설, 액비 순환시스템, 액비 수거?운반?살포용 차량, 악취 저감시설 등을 구축하는데 사용한다.
전남도는 사업이 조속히 진행되도록 대상 농가의 인허가를 우선 추진할 방침이다.

 

이번 공모에는 전국 50개 시군이 참여했다. 전남도는 광역시도 자체 평가와 중앙 서류심사, 중앙 발표평가 등 치열한 경쟁을 거쳐 우수한 결과를 얻었다. 

 

광역시도별로 전남에 이어 경기?전북 각 6개, 경북?경남 각 5개, 충남 4개, 충북 3개 등을 차지했다.
올해 사업은 나주, 담양, 영암, 함평, 완도 등 5개 지자체에 국비·지방비 등 77억원을 들여 추진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