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4 (토)

  • 맑음동두천 35.4℃
  • 맑음강릉 32.0℃
  • 구름조금서울 36.3℃
  • 구름많음대전 33.8℃
  • 구름많음대구 32.3℃
  • 구름많음울산 29.8℃
  • 흐림광주 32.3℃
  • 구름조금부산 30.8℃
  • 구름많음고창 33.6℃
  • 흐림제주 30.2℃
  • 맑음강화 34.2℃
  • 구름많음보은 32.8℃
  • 구름많음금산 33.0℃
  • 흐림강진군 31.8℃
  • 구름많음경주시 31.9℃
  • 구름많음거제 30.5℃
기상청 제공

정읍, 가축시장 거래 한우 친자확인 DNA 검사 시행

이력관리 신뢰도 높여 한우개량 기반 확보

URL복사

 

전북 정읍시가 올해부터 가축시장에서 거래되는 한우의 친자 확인 DNA 검사를 통해 한우농가의 소득증대와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정읍시는 최근 한우 혈통 보존과 개량을 위해 총 1억원의 예산을 확보하고, 한우 송아지 친자 확인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정읍시에 따르면 가축시장 친자 확인 사업은 거래 예정인 송아지와 어미 소의 모근을 채취해 유전자 분석을 통한 송아지의 혈통 기록 일치 여부를 확인하는 사업이다.
한우 농가에 정확한 혈통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시행하는 사업으로 이력 관리 신뢰도를 높여 한우의 개량 기반을 확보한다는 취지다.

 

가축시장에서 한우 거래를 원하는 농가가 가축시장 운영기관에 거래를 신청하면 운영기관은 부모 소 일치 여부를 검사기관에 의뢰한다.
이후, 검사기관에서 결과를 통보하면 그 결과를 가축시장 거래 시 표기함으로써 신뢰성 있는 거래를 할 수 있게 된다.

 

시료 채취와 검사에 들어가는 비용은 전북도와 시가 50%를 지원하고, 나머지 50%는 가축시장 운영기관과 농가에서 부담하게 된다.
친자 확인을 마친 소가 가축시장에서 거래될 경우 통상 거래가격보다 20~30만원 정도 높은 가격으로 거래된다.

 

정읍시 관계자는 “한우의 친자 확인 검사는 단순 친자 일치 여부가 목적이 아닌, 정확한 혈통정보로 한우 개량에 도움을 줄 뿐 아니라 소비자의 신뢰도를 높여 축산 농가의 소득을 증가시키는 데 크게 일조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