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07 (수)

  • 흐림동두천 25.8℃
  • 흐림강릉 24.8℃
  • 소나기서울 25.9℃
  • 흐림대전 26.5℃
  • 흐림대구 24.7℃
  • 흐림울산 22.5℃
  • 흐림광주 25.2℃
  • 천둥번개부산 21.6℃
  • 흐림고창 25.9℃
  • 구름많음제주 27.9℃
  • 흐림강화 23.7℃
  • 흐림보은 25.0℃
  • 구름많음금산 23.8℃
  • 구름많음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3.3℃
  • 흐림거제 21.9℃
기상청 제공

경북, ‘축산환경개선 종합대책’ 본격 추진

URL복사

사업비 361억원 투입…축산악취저감사업 지속

과감한 재정투자·행정지원으로 지역상생 실현

 

경북도가 지역 축산업의 성장과 함께 환경보전, 악취저감 등 사회적 요구 증가에 대응하기 위한 ‘축산환경개선 종합대책’ 마련에 나선다.


최근 경북도에 따르면 가축분뇨의 적정 처리와 쾌적한 축산환경 조성을 위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올해도 총사업비 361억원을 투자해 퇴비사 설치, 퇴액비 살포비 등 가축분뇨의 퇴액비화 및 축산악취측정 ICT기계장비, 친환경 악취저감제 등 축산악취저감을 위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가축분뇨 발생량 증가와 달리 농경지 지속 감소로 토양과 하천의 부영양화 등 퇴액비화 처리에 한계가 나타나고 있고, 사육규모의 대형화와 냄새로 인해 지역 주민과의 사회적 갈등과 환경 규제가 점차 심화되고 있다.

 

경북도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친환경축산 모델 개발 등 5개 분야 12개 기본과제로 이뤄진 ‘경북도 축산환경개선 기본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기본계획을 기초로 축산 및 환경관련 대학, 연구기관 등과 연계한 축종별 축산악취 특성 분석, 세부 실행과제 연구 등을 통해 정책을 추가 보완해 올 하반기까지 종합계획을 마련하고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경북도의 축산환경 개선 기본대책의 5가지 분야는 친환경축산 표준 모델 개발, 환경친화적 축산업 조성, 가축분뇨 에너지화 등 다변화, 축산악취 민원 능동적 해소, 축산악취관리 역량 강화 등이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해 12월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축산악취개선사업에 의성, 상주, 안동, 경주 등 4개 시군이 선정돼 국비 22억원(총사업비 109억원)을 추가 확보함에 따라 축산환경 개선에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우 도지사는 “축산업의 양적 질적 성장중심 정책 추진으로 축산환경 분야에 대한 관심과 지원이 상대적으로 낮았던 측면이 있었다”면서 “앞으로 축산환경개선 종합대책 추진을 위한 과감한 재정 투자와 행정적 지원을 통해 지역사회와 상생하는 지속 가능한 친환경 축산기반 구축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