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07 (수)

  • 흐림동두천 25.8℃
  • 흐림강릉 25.3℃
  • 흐림서울 27.3℃
  • 흐림대전 27.0℃
  • 흐림대구 24.6℃
  • 흐림울산 22.7℃
  • 광주 25.2℃
  • 천둥번개부산 21.9℃
  • 구름조금고창 26.3℃
  • 구름조금제주 28.0℃
  • 흐림강화 24.3℃
  • 흐림보은 25.3℃
  • 구름많음금산 24.8℃
  • 흐림강진군 25.3℃
  • 흐림경주시 23.5℃
  • 흐림거제 22.1℃
기상청 제공

충남, 송아지 친자감정 의뢰 3800건 달해

경매시장서 친자감정 송아지 높은가격에 거래돼 인기

URL복사

 

축산 농가에서 송아지 친자 감정이 인기를 얻고 있다. 최근 충남도에 따르면 지난해 축산농가에서 3800건의 송아지 친자 감정을 의뢰했다. 예상치보다 두 배나 많을 정도로 관심이 뜨겁다.


농민들은 송아지를 경매시장에 판매하기에 앞서 어떤 아비 소로부터 정자를 물려받았는지 확인하기 위해 친자감정을 의뢰하고 있다. 아비 소와 어미 소의 유전 능력을 알면 송아지가 앞으로 어느 정도 성장할지 예상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인공수정으로 태어나는 송아지는 유전자 분석을 통해 정자 출처를 파악할 수 있다. 친자 확인이 된 송아지는 경매에서 20만원~50만원 높은 단가를 받고 거래된다.

 

매수자들은 우수한 정자를 받은 송아지가 성장해 도축 때 체중, 등심단면적, 등지방두께, 근내지방도 등의 평가에서도 높은 점수를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높은 가격을 제시한다.
친자 확인을 통해 상대적으로 성장 능력이 떨어지는 근친 교배 송아지를 피할 수도 있다.

 

충남도 축산기술연구소는 올해도 송아지 친자 분석 의뢰가 증가할 것으로 보고 인력과 장비를 추가 확보할 방침이다.

 

충남도 축산기술연구소 관계자는 “친자 확인이 된 송아지가 높은 가격에 거래되면서 농가에서 친자 감정이 인기를 얻고 있다”며 “송아지 친자 확인은 한우 개량사업, 충남 한우 혈통을 지키는 것과 연계돼 있어 앞으로 홍보를 강화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