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5 (수)

  • 맑음동두천 22.7℃
  • 구름조금강릉 22.8℃
  • 맑음서울 23.8℃
  • 맑음대전 24.8℃
  • 구름조금대구 23.7℃
  • 구름많음울산 22.7℃
  • 구름많음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4.1℃
  • 구름조금고창 24.3℃
  • 제주 22.9℃
  • 맑음강화 22.5℃
  • 맑음보은 22.2℃
  • 맑음금산 23.5℃
  • 흐림강진군 22.0℃
  • 구름조금경주시 24.0℃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한우 경영 청년농업인 핵심인력 육성 힘 모은다

URL복사

축산과학원, 농촌진흥기관 5곳과 업무협약

청년농업인 56명 선정…현장지원체계 구축

 

 

한우 경영 청년농업인 핵심 인력 육성을 위해 힘을 모은다. 

 

국립축산과학원은 한우 경영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해 최근 국립축산과학원에서 거점지역 농촌진흥기관 5곳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앞서 지난 7월 ‘한우 경영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한 거점지역 공모’를 통해 충북농업기술원(11명), 울산광역시농업기술센터(9명), 횡성군농업기술센터(15명), 영광군농업기술센터(10명), 신안군농업기술센터(11명) 등 5개 농촌진흥기관과 청년농업인 56명을 선정했다.

 

국립축산과학원은 이번 협약으로 핵심 청년농업인 육성을 위한 협력과 현장지원 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선정된 청년농업인의 안정적인 영농 정착을 지원하고, 축산 신기술 적용을 위한 맞춤형 상담(컨설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섬유질 배합사료(TMR) 제조 등 전문 기술 교육을 실시해 농가 소득 향상을 위한 해법을 모색할 예정이다.

 
또한, 신기술 도입, 경영방식 차이 등으로 빚어지는 청년 승계자와 경영주 간의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교육도 병행할 계획이다.  

 

국립축산과학원 박범영 원장은 “그동안 한우분야 청년농 육성을 위한 구심점이 없어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앞으로 체계적인 지원과 사업화를 통해 지역에서 청년농업인이 핵심 인력으로 양성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식에 참석한 김근배 청년농업인(강원도 횡성군)은 “거점지역으로 선정된 청년농과의 전국적 네트워크를 통해 정보를 교류하고, 다양한 우수사례가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관련기사